사회공헌활동 | CJ NOW | CJ그룹


사회공헌활동

핑크박스 1천개 전달… 저소득층 女 청소년에 “따뜻한 연말 선물”

2021.01.14
CJ올리브영이 5년째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을 지원하며 온정 나눔을 이어간다.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에 각종 위생용품 전달하는 ‘핑크박스 캠페인’ 5년째 지속
비대면으로 열린 ‘핑크박스 전달식’에 CJ올리브영 박준성 전략지원담당(좌)과 이목소희 나는봄 센터장(우)의 기념 사진 촬영모습
▲비대면으로 열린 ‘핑크박스 전달식’에 CJ올리브영 박준성 전략지원담당(좌)과 이목소희 나는봄 센터장(우)의 기념 사진 촬영모습

CJ올리브영은 지난 24일 ‘2020 핑크박스 나눔 캠페인 온라인 전달식’을 열고 서울시립십대여성건강센터 ‘나는봄’에 핑크박스 1천개를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은 박준성 CJ올리브영 전략지원담당과 이목소희 서울시립십대여성건강센터장이 화상 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코로나19 상황 속 전국 매장 직원 자발적 동참, 1천명 재택 봉사로 DIY 온열팩·수면 안대 제작

CJ올리브영은 이날 임직원들이 손수 만든 온열팩·수면 안대 등이 포함된 핑크박스 1천개를 기부했다. 전국 매장 임직원들의 재택 봉사를 통해 만들어진 이번 핑크박스는 코로나 19 상황 속, 보다 따뜻한 연말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일회용 생리대와 마스크 케이스 등 각종 생필품과 위생용품도 함께 구성해 온정을 더했다.

핑크박스 캠페인은 올리브영 임직원이 직접 만든 여성용품을 각종 생필품과 함께 핑크박스에 넣어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에게 무상 지원하는 활동이다. 올리브영은 일명 ‘깔창 생리대’가 사회 문제로 떠오른 2016년부터 지금까지 이 캠페인을 지속해왔다.

올해까지 누적 5,600명에 핑크박스 전달… “건강한 아름다움 나눌 활동 지속할 것”

이번 전달식에서1,000개의 핑크박스를 추가하면서, CJ올리브영은 누적 5,600명의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에게 핑크박스를 지원하게 됐다. 5년째 임직원의 참여를 바탕으로, 단순한 기부를 넘어 진정성 있는 나눔을 꾸준히 이어온 성과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정성과 참여를 통해 만들어진 핑크박스가 올겨울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의 몸과 마음을 녹여줄 따뜻한 선물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진정성과 지속성을 바탕으로 ‘건강한 아름다움’을 실천할 수 있는 나눔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올리브영은 핑크박스 나눔 외에도 여성의 건강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다방면으로 확장해 전개하고 있다. 올해는 미혼한부모 가정 여성들의 자존감 고취를 위해 비대면 뷰티 카운슬링을 진행한 바 있으며, 올리브영 소녀교육 서포터즈를 최초로 운영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국내 보호종료아동 인식 개선에 힘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