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아는 와이프' 일본 지상파 후지TV 리메이크 확정

2020.08.21

스튜디오드래곤 作 ‘아는 와이프’ 일본 지상파 후지TV 리메이크 확정, 내년 1월 방송! 

“마음을 행복하게 해 주는 드라마” 후지TV 관계자 극찬

아는 와이프 포스터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드라마 ‘아는 와이프’가 일본에서 리메이크 된다. 

지난 2018년 여름, tvN 수목드라마로 방영되었던 ‘아는 와이프(연출 이상엽, 극본 양희승, 제작 스튜 디오드래곤, 초록뱀미디어)’의 리메이크 판권이 일본의 지상파 채널인 후지TV에 판매돼 드라마로 제 작된다. 

‘아는 와이프’ 일본판은 총 11부작으로 제작될 예정이며, 인기 배우 오쿠라 타다요시와 히로세 아리스 가 주연 배우로 캐스팅돼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내년 1월 첫 방송 예정이며, 핵심 시간대인 목요 일 밤 10시에 편성 확정되었다는 소식이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한 남자의 운명적인 러브 스토리를 드린 드 라마로 배우 지성과 한지민이 열연했다. 평균 7.9% 최고 8.6%이라는 높은 최종화 시청률을 기록하 며 인기리에 종영한 작품으로, 현실과 권태 속에 놓인 부부의 이야기를 타임슬립 소재로 풀어내며 수 많은 시청자들을 울고 웃게 했던 작품으로 평가 받고 있다. 

일본의 후지TV 관계자는 “우연한 기회에 ‘아는 와이프’를 접하게 됐는데, 전 편을 한번에 몰아 봤을 정도로 깊이 매료되었다, 특히 등장인물들의 캐릭터 하나하나를 보며 울기도 하고, 마음이 따뜻해지 기도 하면서 드라마 보는 내내 행복한 기분이 들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덧붙여 “이 이야기는 수 많은 나라들의 부부들이 공감할 수 있는 내용이라 생각했고, 많은 부부들의 인생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 음으로 리메이크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아는 와이프’를 담당한 스튜디오드래곤의 조문주 CP는 “누구나 한 번쯤 꿈꿔봤을 소재로 출발한 이 작품은 당연하게만 여겼던 일상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기획되었는데, 이러한 따뜻한 감성을 해외 에서도 공감 해 준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콘텐츠 판매를 담당한 CJ ENM 해외 콘텐츠 사 업국 정민화 팀장은 “’부부’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보편적인 소재인데, ‘아는 와이프’만의 기발함과 따뜻함이 소구 된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