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커스

'CJ ENM 다이아 티비, ‘2019 교육 크리에이터 선발대회’
최종 10개 팀 공개'에 대한 소식입니다.

2019.07.08

- 네이버 스쿨잼 공동 주관, 신인 크리에이터 육성을 통한 산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마련
- 총 200여 개 팀 지원 ▲지속 가능성 ▲성장 가능성 ▲기획∙연출력 등 심사 거쳐 최종 10개 팀 선정
- 영어 기반 교육 콘텐츠 창작자 ‘김시유’ 대상 수상, 참쌤스쿨∙코봉이TV∙제이치 등 신예 발굴
- 수상 팀에게 ▲유명 크리에이터 멘토링 ▲다이아 페스티벌 참가 기회 ▲파트너십 체결 등 특전 제공

2019 교육 크리에이터 선발대회 대상 수상 판넬을 들고 웃고 있는 김시유(오른쪽) 씨와 다이아 티비 담당자(왼쪽)

CJ ENM(대표 허민회)의 1인 창작자 지원 사업 ‘다이아 티비(DIA TV)’가 ‘2019 교육 크리에이터 선발 대회’에서 최종 선발된 10개 팀을 2일 공개했다.

이 대회는 다이아 티비와 네이버 스쿨잼이 공동 주관했다. 신인 크리에이터 육성을 통한 콘텐츠 사업 활성화와 지속적인 지원으로 창작자에게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제공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자 마련된 상생 프로그램이다.

이번 행사에는 약 200여 개 팀의 신인 창작자가 지원했으며 1차 심사를 통과한 총 30개 팀을 대상으로 ▲콘텐츠 지속 가능성 ▲성장 가능성 ▲기획∙연출력 등의 평가 기준을 거쳐 최종 10개 팀이 선정됐다.

대상은 동요와 장난감 리뷰를 하며 영어를 알려주는 ‘김시유’가 수상했다. 최우수상에는 ▲과학∙역사∙IT분야를 어린이의 시선에 맞춰 소개하는 ‘참쌤스쿨’ ▲딸과 함께 다양한 요리방법을 제안하는 ‘코봉이TV’ ▲드리블∙리프팅 등 축구 기술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제이치’까지 3개 팀이 선정됐다. ▲고소현 ▲은근한 잡다한 지식 ▲솜이제니다이어리 ▲한알만 ▲팅클예서TV ▲슬기로운 초등생활까지 교육 콘텐츠로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6개팀이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다이아 티비는 분야와 콘텐츠를 고려해 라임튜브∙닥터프렌즈∙영알남 등 유명 파트너 창작자와 수상자 10개 팀을 매칭해 콘텐츠 제작 및 채널 운영 노하우를 전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최종 선정된 10개 팀은 ▲채널 기획∙육성∙촬영 교육 ▲다이아 페스티벌 참가 ▲파트너십 체결 등의 특전을 제공 받는다.

지난 6월 30일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파르나스타워에서 진행한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시유’씨는 “영어영문학 전공 및 방송 번역 등 관련 경험이 영어 교육 콘텐츠를 기획하는 데 도움이 됐다”며 “다이아 티비에서 지원하는 교육과 멘토링을 착실히 이수해 구독자에게 실질적으로 도움되는 양질의 콘텐츠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