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금토 드라마 ‘하트 투 하트’ 첫 촬영 어땠나? 최강희, ‘로코 퀸’의 재강림! 담벼락 위 러블리한 자태 포착!

2014.12.02

tvN 금토 드라마 ‘하트 투 하트’ 첫 촬영 어땠나?



최강희

천정명

2015년 tvN 첫 문을 열 금토드라마 ‘하트 투 하트’의 주인공, 최강희와 천전명의 모습이 담긴 첫 촬영 스틸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에서는 담벼락 위에 올라 앉은 최강희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 잡는다. 상기된 얼굴과 설렘을 한껏 담은 눈빛이 소녀다움을 간직한 드라마 속 캐릭터 ‘차홍도’의 모습을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다. 여전히 사랑스러운 명불허전 ‘로코퀸’ 최강희가 ‘하트 투 하트’를 통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천정명이 은빛 수트를 차려 입고 고급 레스토랑에서 누군가와 마주앉아 있다. 국민 정신과 의사 ‘고이석’ 역에 몰입, 귀여운 미소를 선보이며 벌써부터 여심사냥을 예고하고 있는 상황. 천정명은 비교적 무거웠던 전작에서의 이미지를 벗고, 스마트함과 댄디함이 묻어나는 마성의 매력남으로 새롭게 변신할 예정이다.

‘하트 투 하트’ 담당 조문주 PD는 "최강희, 천정명 두 배우 모두 자신의 캐릭터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 즐기는 모습"이라며 “두 사람이 만들어 내는 케미 역시 기대 이상이다. 덕분에 촬영장에 늘 웃음이 가득하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한편 ‘하트 투 하트’(극본: 이정아 / 연출: 이윤정 / 제작: 초록뱀미디어)는 ‘주목 받아야 사는’ 정신과 의사 ‘고이석’과 ‘주목 받으면 죽는’ 대인기피성 안면홍조를 지닌 여자 ‘차홍도’의 멘탈 치유 로맨스 드라마. 치료를 빙자한 만남으로 차홍도와 고이석 각자의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과정을 담는다. 인기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의 이윤정 감독이 tvN에서 선보이는 첫 작품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