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중동 두바이 르페르 화장품 첫 진출

2014.11.04

CJ오쇼핑 르페르, 럭셔리 경연장 두바이 진출중동 두바이 최대 홈쇼핑 채널 시트러스TV에 진출하게 된 캐비어 성분의 CJ오쇼핑의 ‘르페르(REPERE)’ 화장품

2004년 중국 진출 이후 글로벌 사업 10주년을 맞은 CJ오쇼핑(대표: 변동식)이 국내 TV홈쇼핑 업계 최초로 럭셔리 경연장인 두바이에 진출한다.

CJ오쇼핑은 자체 개발한 캐비아 성분의 PB 화장품 ‘르페르(REPERE)’를 두바이 최대 홈쇼핑 채널 시트러스(Citruss) TV를 통해 12월부터 중동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그 동안 한류 열풍에 힘입어 중국과 일본, 동남아시아 등지에서 한국 화장품이 인기를 끌어왔지만 홈쇼핑의 PB 화장품이 중동 시장에 소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에 수출되는 상품은 르페르의 ‘안티에이징 스페셜 라인’으로 캐비어 추출물 100로 구성된 캡슐 형태의 오일 제품이다. 여기에 캐비아수(水) 70를 포함하여 프랑스 포도 발효 추출물이 함유된 캐비아 세럼, 그리고 캐비아수 앰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두바이는 중동 시장 중에서도 고급 상품에 대한 수요가 많아 제품력을 갖춘 한국 상품들에게 향후 새로운 시장으로서 큰 의의를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CJ오쇼핑은 이번 수출을 통해 한국 화장품에 대한 현지인들의 관심을 높이는 동시에 중동 시장에 대한 한국 제품에 대한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CJ오쇼핑은 우선 아랍어 포장 및 설명서로 변경한 제품 500세트를 두바이로 보내 12월 중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 중소기업 염색제인 ‘리체나’ 약 2천 세트와 헤어 세팅기 ‘매지컬 프로’ 1천 세트 발주도 함께 진행 중이다.

시트러스TV는 UAE에 2005년 설립된 이 지역 최초의 홈쇼핑 채널로, 아랍에미리트를 포함해 사우디아라비아, 오만, 리비아, 카타르 등 중동 지역과 북아프리카 18개국 30만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아랍어로 24시간 방송되고 있다.

시트러스TV 상품담당 관계자는 “르페르는 CJ오쇼핑과 시트러스TV 양사 모두에게 매우 중요한 상품”이라며 “성공적인 론칭을 위해 철저한 준비를 거쳐 중동 소비자들에게 고급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CJ오쇼핑 글로벌사업본부 김윤구 부사장은 "중동 시장은 고급 상품에 대한 수요가 높지만 우리나라 기업들의 시장 이해도가 낮아 미개척지에 가깝다"며 "앞으로 이미용품 이외에도 다양한 카테고리의 중소기업 상품들을 중동 홈쇼핑 시장에 소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CJ오쇼핑은 1997년부터 글로벌 상품 소싱 전문 자회사 ‘CJ IMC’를 설립하고 해외 홈쇼핑 채널 이외에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통해 한국 상품을 공급해 오고 있다.

한편 르페르는 캐비아 100 추출물을 사용한 화장품으로 공인 피부임상 연구기관 PNK 센터로부터 주름 수 감소·주름 면적 축소·주름 깊이 완화·눈가 수분 필러 효과 ·팔자 수분 필러 효과 ·리프팅 효과 ·피부결 개선 등의 효과를 검증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