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J그룹, UNESCO와 교육 후원 사업 손 잡는다

공유하기

CJ그룹, UNESCO와 교육 후원 사업 손 잡는다CJ그룹 CSV경영실 민희경 부사장, CJ E&M 신형관 상무, 유네스코 전략기획분야 사무차장보 한스 도빌(Hans dOrville)

CJ그룹(회장 이재현)은 유네스코(국제연합교육과학문화기구, United Nations Educational, Scientific and Cultural Organization)와 함께 국제 여아 교육 (Girls’ Education) 사업에 상호 협력키로 하고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현지 시간) CJ그룹 CSV경영실의 민희경 부사장과 CJ E&M 신형관 상무는 프랑스 파리에서 한스 도빌(Hans dOrville) 유네스코 전략기획분야 사무차장보와 만나 개발도상국 여아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에 상호 협력하는 것을 뼈대로 하는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날 유네스코를 대표해 협약식에 참석한 한스 도빌 유네스코 사무총장보는 “유네스코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여아 교육은 경제 및 사회 발전에 있어 투자 대비 가장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라며 “CJ와의 협력으로 더 많은 소녀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도빌 사무총장보는 “CJ그룹은 사회공헌 활동으로 오랫동안 아동교육 후원 사업을 해오는 한편 MAMA 등 다양한 문화 콘텐츠 사업을 해오면서 유네스코처럼 교육 및 문화 전파와 사회 공헌 활동에 오랫동안 집중해 왔다”며 CJ를 유네스코의 이상적인 파트너로 꼽기도 했다.

CJ그룹 CSV경영실 민희경부사장은 “CJ그룹은 나눔재단과 문화재단을 통해 공부방 등의 아동 교육과 문화 인재 양성 공헌 활동을 글로벌 사업 진출에 발맞춰 아시아 지역으로 확대해 왔다” 며 “유네스코와의 장기적 파트너십의 첫걸음이 될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문화와 교육 분야에서 많은 결실을 맺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J와 유네스코는 이번 협력사업의 슬로건을 ‘Bright Girls. Brighter Future!’로 정했다. CJ는 글로벌 종합문화콘텐츠기업인 CJ E&M을 중심으로 그룹의 문화사업 인프라를 전방위로 활용함으로써 국제 여아교육 이슈에 대한 대중 교육 및 여아 교육 파트너십 기금을 조성할 예정이다.

CJ E&M은 한국의 선도 음악 채널이자, 아시아 최대 음악 시상식인 아시안 뮤직 어워드(MAMA)의 기획 및 개최를 해오고 있는 M-net을 포함하여 총 18개의 케이블 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2014 MAMA는 12월 3일에 홍콩에서 개최되며, CJ는 이 행사를 통해 여아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Bright Girls. Brighter Future” 캠페인이 점차 확산됨에 따라, 엑소, 소녀시대, 신화, 씨앤블루, 크레용팝 등 많은 셀럽들이 영상 응원 메시지와 기부 등을 통해 캠페인에 대한 지지를 빠르게 밝혀왔다. 150명 이상의 가수들이 220개 이상의 개인 소장품을 기부해 기금 마련 경매를 위해 사용하도록 했다.

CJ E&M신형관 상무는 “많은 연예인들이 이번 캠페인에 공감하고 호응해 무척 고무적”이라며 “걸스 에듀케이션 캠페인을 지지해준 셀럽들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경매 물품은 엑소, 소녀시대, 시스타, 신화 멤버들의 청동 핸드프린트, 크레용팝 및 씨앤블루의 옷, 이효리 가방, 출연자 친필 사인이 들어간 한국 유명 드라마 대본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돼 있다.

스타 메시지 및 자세한 경매 물품 정보는 CJ-유네스코 공식 웹사이트
(http://2014mama.com/unesco)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해당 페이지를 통해 팬들은 개최인 12월 중순까지 매주 새로운 경매 물품을 확인 할 수 있으며, MAMA 생방송에서는 전 세계 18억 명의 가시청 인구에게 여아 교육의 중요성을 촉구하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유네스코는 교육, 과학, 문화 등 분야에서 국제협력을 추진함으로써 세계 평화와 인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만들어진 유엔전문기구로 동남아시아, 아프리카 등 전세계 빈곤 국가에 있는 소녀들을 위해 학교를 설립하고 무료로 급식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지원을 해오고 있다.

아시아의 대표적인 생활문화기업인 CJ그룹은 여성 친화적인 사업과 기업 문화와 아동교육 및 문화 인재 양성 분야에서의 오랜 사회공헌 프로그램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유네스코의 여아 교육 지원 사업에 동참하게 됐다. CJ그룹은 온라인 교육 기부 프로그램인 도너스캠프를 통해 10년 가까이 전국의 공부방을 후원하고 있으며 영화 창작 체험 프로그램인 ‘토토의 작업실’ 등을 통해 중국과 베트남, 인도네시아 아동들의 교육 환경을 개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