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tvN] 커넥티브 컨셉 新강연쇼 <창조클럽 199> 온다!

2014.01.22

UFC 한국계 전 챔피언 벤슨 헨더슨,타이틀 도전자 톰슨 잡고 자존심 회복할까? 벤슨 헨더슨,톰슨

커넥티브 컨셉의 새로운 강연쇼가 안방을 찾는다. tvN이 커넥티브 강연쇼 ‘창조클럽 199’를 새롭게 제작해 29일(수) 저녁 6시 50분 첫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방송하는 것.

‘창조클럽 199’는 1명의 강연자가 15분 가량의 강연을 하고, 99명의 패널들과 서로 이야기를 주고 받으면서 생각을 연결하는 커넥티브 컨셉의 강연 프로그램이다. 누가 누군가에게 영향을 미치는 것이 아니라 서로가 서로에게 영향을 주는 ‘커넥티브‘(connective, 연결)형이다. 1명과 99명이 연결된다는 의미에서 ‘199’라는 숫자를 프로그램 제목으로 차용하기도 했다. 제작진은, 1 창조인재와 99 상상인재가 함께 융합하여 세상에 없던 미래가치를 생산해내는 ‘커넥티브’ 개념을 강연쇼에 전격 돌입해 기존의 강연쇼에서 볼 수 없는 몰입과 재미를 안기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창조클럽 199’는 매회마다 ‘창조’ ‘융합’ ‘글로벌’ 등의 키워드를 주제로 2명의 강연자가 출연한다. 1985년 한국 벤처의 효시인 메디슨을 창업한 벤처업계의 그루 이민화 교수, 세계 최초 민간 우주항공기지 설계자 백준범 건축가, 한국 영화 사상 최초로 관객 천만 명을 돌파한 영화 ‘실미도’의 작가 김희재, 시각데이터 디자이너이자 국내 최초로 테드 펠로우(TED fellow)에 선정된 민세희 대표 등 각 분야의 혁신, 선두주자, 또는 창시자가 강연자로 나서 ‘사례’ 중심으로 명쾌한 강연을 펼친다. 또 이민화 교수가 1회의 강연자뿐만 아니라 매회 해설자로 활약하며 각 강연자들의 성공사례를 한층 더 이해하기 쉽게 풀이를 덧붙여줄 예정이다. (*테드 펠로우는 미국에서 열리는 명사들의 강연 행사 테드(TED)가 선정하는 전도유망한 혁신 아티스트)

방송인 서경석이 MC를 맡아 강연자와 패널 간의 상호소통뿐만 아니라 프로그램을 유쾌하게 이끌며 활약한다. 사전신청을 통해 선발된 99명의 패널 또한 자신의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쏟아내며 프로그램을 함께 만들어 갈 예정이다. 99명의 패널은 ‘제 2의 스티브잡스를 꿈꾸는 자’, ‘자산 1호가 아이디어인 자’, ‘자신의 가치를 아이디어로 바꿔보고 싶은 자’, ‘스스로 일자리를 개척한 자’ ‘실패란 단어를 놀이로 생각한 자’ 등의 심사 기준을 통해 선발됐으며, 최연소 패널(13)에서 최고령자 패널(61)까지 다양한 상상인재들로 구성돼 있다.

1명과 99명의 연결로 세상의 없던 가치를 생산해내는 커넥티브 컨셉의 새로운 강연쇼 ‘창조클럽 199’는 오는 29일(수) 저녁 6시 50분 첫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