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Mnet]<엠카>6월 가요계 톱스타 컴백 러시!

2013.06.13

6월 가요계 톱스타 컴백 러시!13일 <엠카>서 화려한 별들의 무대가 펼쳐진다 기대 만발!컴백 동시 음원 차트 올킬 씨스타, 화려한 변신 예고한 애프터스쿨, 맏언니의 저력 아이비 음악 방송 최초 공개!화려한 여성 가수들에 맞선 넬, 엠블랙의 반격! World No.1 K-POP 차트쇼 Mnet <엠카운트다운>13일(목) 저녁 6시 생방송 Mnet_엠카운트다운_씨스타_넬_엠블랙_애프터스쿨

대형 가수들의 잇따른 컴백으로 6월 가요계가 뜨거운 가운데 오늘(13일, 목) 저녁 6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별들의 화려한 첫 무대가 펼쳐진다.

먼저 섹시를 콘셉트로 내세운 여성 가수들이 대거 컴백, 13일 <엠카운트다운>의 포문을 연다. 11일 새 음반 공개 후 각종 음원 차트를 점령한 씨스타가 신곡 ‘Give It to Me’의 무대를 최초로 공개하는 것. 탱고적 요소에 긴박감 넘치는 스트링이 더해진 이 곡으로 씨스타는 사랑에 아파하는 여자의 슬픔을 섹시하면서도 절절하게 표현할 예정이다. 이어 애프터스쿨이 4년 만에 용감한 형제와 호흡을 맞춘 신곡 ‘첫사랑’의 첫 컴백 무대를 갖는다. 6개월 이상 연습한 폴 댄스를 통해 보는 이의 혼을 쏙 빼놓을 만큼 관능적이고 매력적인 자태를 뽐낸다. ‘SNL’에서 최고의 섹시 게스트로 주목받은 아이비도 4년 만에 댄스곡 ‘I Dance’로 컴백하며 ‘섹시퀸’의 귀환을 알린다.

새로운 음악으로 돌아온 남성 가수들은 여성 팬들의 마음을 흔든다. 먼저 방송 활동을 왕성하게 하지 않았음에도 음원과 공연 시장에서 강세를 보였던 넬이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Ocean of Light’의 무대를 공개한다. 넬은 기존의 슬프고 우울한 느낌의 음악과는 다른 밝고 시원한 멜로디의 여름노래 ‘Ocean of Light’로 여심을 사로잡겠다는 각오다. 이어 프라이머리와 작업하며 음악을 확 바꾼 엠블랙이 ‘스모키걸’의 컴백 무대로 터닝포인트를 노린다. 엠블랙은 남성미를 강조한 기존 무대와는 다른 절제되고 세련된 섹시미를 보여줄 계획이다.

이외에도 레인보우와 스카프가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컴백하며 발랄하고 깜찍한 매력을 선보인다. 레인보우는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멜로디와 귀여운 안무가 돋보이는 곡 ‘선샤인’으로, 스카프는 사랑의 묘약에 취한 듯 들뜬 마음과 행복한 고민을 담아낸 노래 ‘LUV VIRUS’의 무대로 이들만의 매력을 과시할 예정이다.

한편 오늘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엠블랙의 이준과 천둥이 스페셜 MC로 나서 진행한다. 허각과 정은지가 입을 맞춘 ‘짧은머리’의 스페셜 스테이지가 마련되며, 씨스타, 애프터스쿨, 허각 & 정은지, 신화, 2PM, 아이비, EXO, 범키, 엠블랙, 스카프, 레인보우, 방탄소년단, VIXX, 소년공화국, 넬, 헨리, 100%가 출연해 풍성한 무대를 꾸민다.